최강의 소환령이 되었다 (연재)

최강의 소환령이 되었다 (연재)

최강의 소환령이 되었다 (연재)

신규

즐겨찾기 SNS공유

관련 이벤트

구매

화당 판매가 100원
전화 정가 40,000원
판매가 40,000원

소설보기

전체 425화 (완결)

소설보기

총 0회 구매 0원

0회 구매 0원

독자리뷰 목록

전체 0건

매주 20분을 선정하여 2,000원을 드립니다.

작품 소개

나는 기억을 잃은 채로 1만 년간 공허를 떠돌고 있다.

오직 어둠만 존재하는 그곳에서, 나와 함께 떠돌던 핏방울을 통해 간신히 되찾은 기억은.

-그놈에게 검성이란 칭호는 사치야. 사람 죽이는 데는 도가 텄으니, 살성이라고 하자.

살성이란 저주 어린 이름뿐.

자괴감으로 모든 것을 포기하려 할 때.

-당신에게 소환의 부름이 전해졌습니다.

마침내 기회가 찾아왔다.

-소환의 부름에 응하여 자신의 소환사를 최종 승리 시킨 이는, 전능한 힘에 의해서 원하는 모든 것을 이룰 수 있습니다.

모든 것을.

-소환의 부름에 응하시겠습니까?

뒤집을 수 있는 기회가.


미스터블루 빠른메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