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천기: 천하제일의 둔재 (연재)

제천기: 천하제일의 둔재 (연재)

제천기: 천하제일의 둔재 (연재)

신규

즐겨찾기 SNS공유

관련 이벤트

구매

화당 판매가 100원
전화 정가 33,100원
판매가 33,100원

소설보기

전체 361화

소설보기

총 0회 구매 0원

0회 구매 0원

독자리뷰 목록

전체 4건

매주 20분을 선정하여 2,000원을 드립니다.

작품 소개

천하제일의 둔재 임비, 2회차 인생에서 천하제일의 기재로 거듭나다!

시간여행을 하면서 얻은 지식 덕분에 나부세계(羅浮世界)의 유명 종문인 문검종(問劍宗)에 들어가게 된 임비(林飛).

문검종에서 지낸 지 얼마 되지 않아서 경맥에 이상이 발견된 그는
평생 기(氣)를 수양하는 게 불가능하다는 사실이 밝혀지자 장검각(藏劍閣)으로 쫓겨나게 된다.

기를 수양할 수 없다는 사실에 실망한 임비지만, 장검각에서의 평화롭고 여유로운 일상에 만족하며 행복한 나날을 보낸다.
그러나 얼마 후, 마제(魔帝)가 나타나 나부세계는 큰 혼란에 빠지게 되고, 문검종 역시 마제에 의해서 혼란의 소용돌이에 휘말리게 된다.

끝없는 전란에 지옥으로 변한 나부세계에서 3년을 더 버텨낸 임비는 연황(淵皇)과 동귀어진(同歸於盡) 끝에 죽음을 맞이했으나,
무슨 일인지 너무나도 멀쩡한 몸과 함께 장검각에서 눈을 뜨게 된다.

황당한 임비는 기억을 더듬어 가며 상황을 파악하고, 자신이 수만 년 후의 미래로 왔다는 사실을 알게 된다.
놀라운 것은 수만 년 후의 미래로 왔음에도 자신은 여전히 `임비`라는 사실이었다.

물론 임비는 이러한 상황에서도 크게 당황하지 않았다.

이미 한 번 겪어 보았던 일이기 때문이다.

---

원제: 諸天紀
작가: 장필범(莊畢凡)
번역: 엔터스코리아, 원영


미스터블루 빠른메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