너만 몰라 (연재)

너만 몰라 (연재)

너만 몰라 (연재)

즐겨찾기 SNS공유

관련 이벤트

구매

회당 판매가 100원
전회 정가 6,000원
판매가 6,000원

소설보기

전체 65회 (완결)

소설보기

총 0회 구매 0원

0회 구매 0원

독자리뷰 목록

전체 1건

매주 20분을 선정하여 2,000원을 드립니다.

작품 소개

7년을 한결같이 사랑했던 여자에게 거래를 가장한 청혼을 하는 남자와
사랑하는 가족을 지키기 위해 공양미 삼백 석을 받고 인당수에 몸을 던지는 여자.

***

“난. 거래는 해도 사랑은 안 해.”
“제가 이 거래에 응하지 않겠다고 하면 우리 가족들을 괴롭히실 건가요?”
“아마도.”

그래. 네가 생각하는 그런 사람이 되어줄게. 지금은.

“할게요. 정진헌 씨하고 아니 부사장님하고 결혼하겠습니다.”
“반유하.”
“네.”
“내 아들을 낳아. 그리고 버텨. 버텨내면 내 모든 걸 너에게 줄 테니까.”
“아들만 낳으면 되나요?”

유하가 물기 촉촉한 목소리로. 그러면서도 담담한 목소리로 물었다.

“응.”
“그럴게요.”
“아. 내가 먼저 널 놓는 일은 없을 거야. 결코. 약속하지.”

진헌이 뭔가 잔뜩 하고 싶은 말이 많은 눈으로 유하를 쳐다보다 나오려는 한숨을 삼키며 유하의 이름을 불렀다.

“반유하.”
“네.”

하지만 유하는 숙이고 있는 고개를 들지도 않은 채 대답만 했다.

그들은 서로에게 말한다.

“너만 몰라.”

너만 모르는 남자와 여자의 로맨스.

미스터블루 빠른메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