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래도 좋아해서 (외전)

그래도 좋아해서 (외전)

그래도 좋아해서 (외전)

즐겨찾기 SNS공유

관련 이벤트

구매

전권 정가 400원
판매가 400원

소설보기

전체 1권 (완결)

소설보기

총 0회 구매 0원

0회 구매 0원

독자리뷰 목록

전체 0건

매주 20분을 선정하여 2,000원을 드립니다.

작품 소개

1년을 질질 끌어온 짝사랑이 결국 끝나고 말았다.
이젠 진짜로 선배 안 좋아해야지.
그 생각에 훌쩍훌쩍 울다가 오토바이에 치이고 말았는데.

“……제가 선배의 뭐라고요?”
“여자 친구라고. 내 여자 친구.”

잠깐 기절했다 깨어났는데 무려 5년이 지났고,
나는 선배의 여자 친구가 되었단다. 그것도 결혼을 앞둔!

“네 첫사랑이 어떻게 됐는지는 안 궁금해?”
“……제 첫사랑이요?”

잠깐, 그런데 이건 무슨 소리지?
선배는 내 첫사랑이 자기라는 걸 모르나?

“난 지금의 네가 다른 남자를 좋아한다고 해서 결혼을 미루진 않을 거야.”

그 의견은 저도 찬성인데요……
대체 왜 기억을 잃기 전의 나는 첫사랑이 선배라는 사실을 말하지 않은 거지? [그래도 좋아해서] 바로가기

미스터블루 빠른메뉴